비즈패트롤

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LG X400’ 시판



(서울 = CSR투데이) 김명근 기자 = LG전자는 실용적 기능과 세련된 디자인의 실속형 스마트폰 ‘LG X400’을 이동통신3사를 통해 오는 23일부터 시판한다고 21일 밝혔다.


 ‘LG X400’은 후면 전원키 센서를 활용한 핑거터치 기능을 탑재해 사진 촬영 시 후면 전원키를 손가락으로 한번 터치하면 자동 셀피 촬영과 저장이 가능하다.


 뉴스나 영상을 시청 시 후면 전원키를 두 번 터치 후 떼지 않고 유지하면 화면을 캡처하고 저장할 수도 있으며 X시리즈 최초로 내장한 지문 센서로 스마트폰이 꺼진 상태에서 잠금 설정을 풀 수 있다.


 ‘LG X400’의 전면에는 500만 화소의 120도 광각 카메라를 장착해 일반적으로 스마트폰 카메라 화각이 70~80도 정도임을 감안할 때 같은 거리에서 50% 이상 더 넓은 영역을 촬영할 수 있어 셀카봉 없이도 7~8명을 한 화면에 담을 수 있다. 


 ‘LG X400’은 32GB 메모리를 내장해 16 : 9 비율의 고해상도 사진을 하루 10장씩 2년간 저장해도 넉넉하다. 출하가는 31만 9천 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