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

위동항운, 설맞아 이웃과 떡국 나눔행사 가져



(인천 = CSR투데이) 김수영 기자 = 인천-웨이하이, 인천-칭다오 카페리 항로를 운영하고 있는 위동항운은 무술년 새해를 맞아 지역 내 독거노인 등 이웃을 초청하여 사랑과 온정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위동항운 임직원 일동은 지난 9일 “위동페리와 함께하는 희망프로젝트”를 실시했다. 올해로 4년째를 맞는 이날 행사에서 위동항운 최장현 사장 및 임직원 20여명은 마포구 관내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 어르신 120여명을 초청하여 정성으로 준비한 떡국을 대접하고, 따뜻한 사랑의 마음을 담아 선물을 전달했다.






 인사를 드리는 자리에서 최장현 사장은 “우리 위동항운 전 임직원이 1년간 모은 작은 정성으로 우리 주변에 홀로 계신 어르신들께 따뜻한 식사를 대접할 수 있어 너무 감사하다”면서 항상 건강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시라는 말씀도 함께 전했다.


 한편, “위동페리와 함께하는 희망프로젝트”는 위동항운이 지역사회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실시하는 사회공헌활동 중 하나이다. 위동항운은 이 밖에도 매칭그랜트 방식 모금을 통한 기부활동과 한중청소년 문화탐방 실시, 청소 및 벽화그리기 등의 환경정화활동, 사랑의 연탄나누기 행사와 같은 지역 내 불우이웃 돕기 등 지역사회와 동반 성장을 위한 여러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