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이비카드, ‘한류여신 윤아’ 캐시비 교통카드 한정판 출시

전국 세븐일레븐 편의점에서 11일 구입 가능

(CSR투데이) 독보적인 비주얼을 자랑하는 소녀시대 윤아의 캐시비 교통카드가 팬들에게 선보여진다.

통합선불카드 ‘캐시비’ 발행사인 이비카드가 에스엠 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인 윤아의 교통카드를 전국 세븐일레븐에서 판매한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2종으로 제작되는 ‘윤아 캐시비 교통카드’는 자연 속 사슴 같은 눈망울에 청초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모습을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이비카드는 한류 여신 소녀시대 윤아의 교통카드를 한정판으로 제작한 만큼 팬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세븐일레븐 인스타그램을 통해 깜짝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아 캐시비 교통카드’는 전국 세븐일레븐에서 5000원에 구입할 수 있으며 일반 캐시비카드와 동일하게 버스 및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기본으로 편의점, 외식, 쇼핑 등 10만여 캐시비 가맹점에서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한편 캐시비 홈페이지에서 카드 등록 후 사용하는 사용자는 카드 사용 내역 확인 및 포인트 적립, 소득공제 등의 해택을 받을 수 있다.